박유천

박유천 재산 100만원 전부? 성폭행 고소인 1년동안 배상안하고 버티기 중

박유천 재산 100만원 전부? 성폭행 고소인 1년동안 배상안하고 버티기 중

인기 가수 겸 배우 박유천씨의 전재산이 100만원 뿐이라서 피해자에게 손해배상을 못하겠다고 나와 큰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박유천
박유천 1

어떻게 하면 그 유명한 사람의 전 재산이 100만원 밖에 없게 되는지 참 의아한데요.

가수 겸 배우 박유천(34)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고소한 두 번째 신고자 A씨에 대해 법원이 5000만원을 배상하라는 결정을 내렸으나 박씨는 1년 넘게 지급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에 A씨 측 변호사가 “채무 변제를 하지 않는다면 고소하겠다”는 일종의 ‘경고장’을 보내며 사건에 세상에 알려지게 된건데요.

10월 16일 이은의 변호사에 따르면 그는 전날 박씨를 수신자로 하는 내용증명을 발송했습니다.

문서에는 “채무를 즉각 변제할 것을 요구하며 오는 25일까지 입장을 명확히 하지 않는다면 형사 고소하겠다”는 내용이 담겼있었습니다.

앞서 서울법원조정센터는 지난해 7월 A씨가 박씨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소송에서 강제조정 결정을 내렸고

박씨가 조정안을 송달받은 날로부터 2주 이내에 이의를 제기하지 않아 이는 그대로 확정됐습니다.

이에 따르면 박씨는 A씨에게 5000만원을 지급해야 하며 그렇지 않는다면 2019년 9월 1일부터 다 갚는 날까지 12%의 지연 이자를 지급해야 하는 상황에 처했는데요.

이자까지 합쳐 박유천씨가 갚아야 할 돈은 현재 총 5600만원이라는 게 이 변호사의 설명입니다.

그러나 박유천씨는 배상액을 지급하지 않았고, 감치 재판에 이르자 자기 재산이 타인 명의로 된 월세 보증금 3000만원과 다 합해도 100만원이 되지 않는 통장들이

전부라고 법원에 신고해 많은 이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는데요.

이 변호사는 “팬 사인회나 콘서트 수익은 누구 명의로 받는 것이냐”며 “채무를 갚지 않기 위해 일부러 수익을 숨기고 있다고 의심할 수밖에 없다”고 말하며

재산 은닉에 대한 강한 불만을 표출했습니다.

박유천씨는 지난해 7차례에 걸쳐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로 기소됐고 같은 해 7월 1심에서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습니다.

이후 은퇴를 언급했던 그는 올해 3월 화보집 일정과 사인회를 예고하며 연예계에 복귀했습니다.

화보집은 75달러(한화 약 8만6000원)에 판매됐으며 지난 7월에는 일본 홍수 이재민에게 팬미팅 수익금을 기부하기도 했습니다.

이 변호사는 “박유천씨가 정말 5000만원이 없어서 변제를 못 했다면 적어도 앞으로 어떻게 하겠다는 계획을 밝혀야 하지 않느냐”며

“대중의 사랑 속에서 공개적으로 활동하며 수익은 내고 싶으면서

누군가에게 입힌 피해 보상은 하지 않는 그의 행보를 우리가 어떻게 이해해야 하나”라고 강하게 비판했습다.

A씨는 2016년 “박씨가 2015년 서울 한 유흥주점 화장실에 감금한 후 강간했다”는 고소장을 제출했습니다.

박유천씨는 수사 결과 불기소 처분을 받았고, A씨는 허위 고소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이후 A씨는 대법원에서 무죄 확정판결을 받았고 법원은 A씨가 박씨를 고소한 게 터무니없지 않다고 판단했습니다.

혐의를 벗은 A씨는 2018년 12월 박씨를 상대로 1억원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사건이 원만하게 해결되길 바랍니다.

2020 인구주택 총조사 뭐지? 참여방법 이번엔 반려동물 반영

이단비 아나운서 누구? 이상준 소개팅녀 나이 학력 인스타 전직업 승무원 화제

오지호 아내 은보아 집안 화제 재벌가 딸 나이 재산 직업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