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경읍

남경읍 신상 사진 공개 조주빈 공범 일명 수위방 대화 내용 공개

남경읍 신상 사진 공개 조주빈 공범 남경읍 일명 수위방 대화 내용 공개

경찰이 텔레그램 ‘박사방’을 운영하며 성착취물을 제작·유통한 조주빈(25)의 공범으로 구속된 남경읍(29)의 신상을 15일 공개했습니다.

남경읍
남경읍 1

서울지방경찰청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은 이날 오전 범죄단체가입 및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강요 등 혐의로 구속된 남씨를 검찰에 송치했습니다.

남씨는 오전 8시쯤 서울 종로경찰서 유치장에서 나와 “죄송합니다”라고 말했다. ‘혐의를 인정하느냐’는 질문에는 “인정합니다”라고 했다. ‘범행동기가 무엇이냐’ ‘조주빈과 어떤 관계였냐’ ‘박사방에서

어떤 역할을 했냐’ 등 질문에는 답하지 않았습니다.

서울지방경찰청은 지난 13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청사에서 신상공개심의위원회를 열고 남씨의 신상정보를 공개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심의위원회는 “조주빈의 공범으로 여성 대상 범죄에 적극적으로 가담하는 등 사안이 중하다”며 “구속영장이 발부되고 인적·물적 증거가 충분히 확보됐으며, 재범 위험성도 높다고 판단했다”고 밝혔습니다.

심의위는 이어 “피의자의 인권과 가족, 주변인이 입을 수 있는 피해 등 공개제한 사유를 심도있게 논의했지만 국민의 알권리, 재범방지 및 범죄예방 차원에서 공공의 이익에 부합해 공개키로 결정했다”고 했습니다.

남씨는 피해자들을 유인해 조씨가 성착취물을 제작하는 데 가담한 혐의를 받습니다.

참고로 남경읍의 혐의는 조주빈의 밑에서 성착취물을 제작하였으며, 박사방 회원을 가장하거나 유사 사이트를 제작하여 박사방 텔레그램을 적극 홍보하는데 그치지 않고

조주빈의 박사방 모방 텔레그램을 만들어 피해자를 추가 협박한 혐의를 가지고 있습니다.

남경읍의 수법이 조주빈 만큼 악랄한 이유는 경찰의 발표대로 박사방 외로 따로 자신의 채널을 만들어 기존 피해자들을 또다시 협박하여 성착취물을 제작했다는 것에 있습니다.

정부와 법무부는 최근 1년새 일망타진된 N번방과 박사방 운영자와 가담자들의 신상을 적극적으로 공개하며, 이들 텔레그램 대화방에 돈을 내고 가입한 회원들

또한 성폭력범에 준하는 법률로 강력처벌한다는 방침입니다.

​또한 미국의 경우 이러한 아동 청소년 성착취물 대상으로 하는 범죄는 주에 따라 최소 30년 이상의 징역에 평균 100년 이상의 종신형, 사형까지 처할 정도로 강력하게 대처하고 있습니다.

현재 성폭렴범에 관대한 우리나라의 사법부 특성에 네티즌들은 이들에게 최소 가성방 없는 무기징역 이상의 중형을 요청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남경읍은 구속영장이 법원에서 한 차례 기각돼, 경찰이 재신청한 끝에 지난 6일 구속됐습니다.

BJ 박소은 사망 남자친구 김인호 BJ 세야 폭로전 ! 인스타 나이 까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