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민아

아이러브 전 멤버 신민아 왕따 괴롭힘 못이겨 자살 시도

아이러브 전 멤버 신민아 왕따 괴롭힘 못이겨 자살 시도

지난해 11월 걸그룹 아이러브(ILUV)에 합류했다 탈퇴한 신민아가 멤버들의 왕따에 못이겨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던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신민아 2

​신민아 는 지난 15일 자신의 유튜브채널 코코아 (Cocoah)에 경찰관님 감사합니다 (Thank you very much police officer)란 제목의 영상을 올렸습니다.

이 영상에서 신민아는 “지금 현재 제 인스타그램’이 오류가 떠서 들어갈 수 없어 이렇게 녹음을 해 유튜브에 올립니다”라고 운을 뗐습니다.

​신민아는 “어제 새벽에 한강에서 많이 놀래켜 드려서 죄송합니다”라면서 “어제 경찰분께서 저를 구해주시고 여러가지 말씀을 해주셨는데요”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저는 그 분의 얼굴을 뵙지 못했지만 제가 나으면 꼭 인사드리러 가고 싶어요. 감사합니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신민아는 그러면서 “저 정말 괴로워요”라면서 “제발 저 괴롭히는거 멈춰주세요”라고 고통을 호소했습니다.

신민아가 극단적선택 을 시도했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해외팬들은 해시태그 ‘#staystrong(더 단단해져라)’를 이어달며 신민아에 끝없는 응원을 보내고 있습니다.

신민아는 이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재포스팅 했습니다.

​앞서 신민아는 지난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도 글을 올려 “밥은 여전히 먹지 못해 현재 36kg입니다” 라며 “괜찮냐는 질문에는 저도 잘 모르겠습니다”고 적었습니다.

이어 “저에게 제가 알고 있는 사실을 비밀 유지 해달라고 조건을 걸어온 사람이 있었는데요”라면서 “제가 억울하게 당한 일들을 왜 비밀로 해야하는지 이유를 알 수가 없네요”라고 불편한 심경을 드러냈습니다.

​신민아는 “사람이라면 정식으로 사과를 해야 한다는 생각을 먼저 해야하는거 아니냐”면서 “이 글도 몰래 보고 계실 텐데 양심이 조금이라도 남아 있으시다면 생각해보시길 바랍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저 이러다 쓰러져 죽어요”라며 괴로운 마음을 토로했습니다.

신민아의 이같은 주장을 뒷받침할 수 있는 이야기가 16일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중심으로 누리꾼들 사이에서 회자되고 있습니다.

게시글 내용은 ‘아이러브 출신 신민아가 그룹 활동을 하며 멤버들에게 지속적으로 왕따를 당했다’ , ‘담배 연기를 얼굴에 뱉고 본인들 남친이랑 어떻게 사랑을 나눴는지 억지로 듣게 했다’ ‘이를 못이겨

우울증, 불면증 등으로 고생하고 있다’ 등입니다.

​실제로 신민아 인스타그램에는 그동안 우울증, 공황장애, 불면증으로 힘들어했다는 이야기를 찾아볼 수 있습니다.

신민아 1
신민아

​누리꾼들이 가해자로 지목한 아이러브 멤버들은 봉사돌 이미지를 앞세워 활동한 바 있습니다.

이들은 ‘1004 클럽 나눔공동체’와 사회복지법인 ‘누리봄’의 홍보대사로서 기부 행사를 꾸준히 하는 아이돌이 되고 싶다는 포부를 밝히기도 했습니다.

​이 가운데 함께 활동했던 전 멤버 신민아에 왕따, 괴롭힘 등을 했다는 루머가 번지면서 매우 빠른 속도로 지탄의 대상이 되고 있습니다.

BJ 박소은 사망 남자친구 김인호 BJ 세야 폭로전 ! 인스타 나이 까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