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인

골프장 여배우 갑질 주인공 박수인 캐디 와 진실 공방 내용 파악

골프장 여배우 갑질 주인공 박수인 골프장 캐디 와 진실 공방 내용 파악

골프장 갑질 사건으로 지금 여론이 씨끄럽습니다.

그 주인공은 바로 여배우 박수인 이라고 합니다.

박수인 1
박수인

논란이 공개 된 후 박수인은 자신은 오히려 피해자다라고 주장하고 나서며 캐디와의 진실 공방 중입니다.

어떻게 진행된 내용인지 한번 알아보겠습니다.

박수인은 지난달 수도권의 한 골프장에서 지인들과 골프를 즐긴 이후 골프장에 여러 차례 전화를 걸어 캐디 비용을 환불해달라고 요구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자 골프장 홈페이지에 ‘쓰레기’, ‘캐디들 몰상식’ 등의 항의글을 남겼습니다.

또한 자신의 sns를 통해 해당 골프장 이름을 언급하며 불만을 제기했습니다.

도대체 유명 여배우가 이렇게 까지 흥분하며 컴플레인을 걸었던 이유가 뭔가 알아봤는데요.

박수인의 이러한 행동은 당시 경기 진행을 돕던 캐디가 자신에게 “느려터졌다”, “왜 이렇게 하냐. 그게 아니다” 등의 고함을

질러 마음이 상하게 했다는 이유였다고 합니다.

그런데 돈을 받고 일하는 캐디가 저렇게 말할 수 있는 건지 조금 의문이 들긴하는데요.

어찌됐던 본인은 이런 이유로 굉장히 화가 많이 났었다고 합니다.

이에 당시 박수인의 담당 캐디는 박수인이 코스마다 사진을 찍었고 일행과 대화를 하느라 진행이 늦어졌다고 설명했습니다.

코스 진행을 유도하면 오히려 박수인이 큰소리를 치며 자신을 질타하는 등 갑질을 했고 라운딩 이후에는 수고했다는 말 한마디 없었다고 폭로했습니다.

여기까지는 캐디의 주장인데 두 사람이 굉장히 상반된 의견을 제시중이라 어느쪽이 잘못했다고 결론 내리기에는 상당히 조심스럽네요.

논란이 계속되자 박수인은 자신의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한 뒤 몇몇 매체를 통해 “당시 캐디의 비매너적인 행동에 기분이 상했고 ‘사과했으면 좋겠다’고

골프장 측에 항의한 것인데 이게 골프장 갑질 여배우로 전략했다”고 억울함을 호소했습니다.

박수인은 “내 돈 내고 간 곳인데 그 후 기분이 너무 나빠 쫓기듯 골프를 쳤다. 말도 섞기 싫어서 캐디와 눈도 마주치지 않았다. 사과라도 제대로 받고 싶어서

직접 골프장에 문의했는데 캐디와 연결을 해주지 않더라”, “지인들이 후기글을 올려보라고 조언해서 글을 올렸는데 캐디가 나보고 갑질을 했다고 하더라.

사진을 찍느라 플레이를 제대로 하지 않았다고 하는데 억울하다. 경기 중에는 사진을 찍지 않았다. 경기 전 단체로 지인들과 찍은 사진만 있다.

다른 사람들이 몇 번 찍어준 것은 있지만 셀카도 찍지 않았다. 사진 때문에 경기가 느려졌다는 주장이 말이 안 된다”고 반박했습니다.

진신공방은 계속 진행 중이니 확실한 결론 나오기 전에는 함부로 말하는 걸 자제해야 겠습니다.

탤런트 송은영 누구 ? 나이 결혼 이혼 여부 와 은퇴 이유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