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양권

분양권 양도소득세 정리 및 세율 , 실제 이익금 알아보기

분양권 양도소득세 정리 및 세율 , 실제 매도 후 이익금 , 특이사항 알아보기

부동산은 실거주와 동시에 최고의 재테크 수단으로 사랑받고 있는 품목입니다.

특히나 요즘은 신축 선호 현상이 더욱 떠 크기 때문에 너도 나도 청약을 신청하기도 하는데요.

이런 분위기 때문인지 몰라도 청약에 당첨되기는 하늘의 별따기와 같은 상황입니다.

그러다보니 분양권 거래가 과거와 다르게 굉장히 활발히 진행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이 세금을 간과하여 이익금의 상당 부분을 세금으로 납부하는 모습을 종종 볼수 있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분양권 거래 시 발생하는 세금과 실제로 가져가게될 이익금에 대해서 알아보고자 합니다.

보유 기간에 따른 양도소득세 세율 변화

분양권도 일반 주택과 마찬가지로 보유기간에 따라서 세율의 변화가 있습니다.

분양권 세율

분양권 구입 후 1년 미만 보유하시고 매도하시면 세금이 무려 50% 절반입니다.

1년이상 ~ 2년 미만 보유하시면 40% , 2년 이상 보유하시면 일반과세입니다.

2년 이전에 매도하시면 세금으로 거진 절반가량 납부하게 되니 내손에 들어오는 돈은 별로 없는 빛좋은 개살구가 따로 없네요.

2년 이상 보유 시 발생하는 양도세 세율

1년 50%, 1~2년 40%, 2년 이후는 일반과세라고 했잖아요.

그럼 2년 이후부터는 일반과세인데 일반과세는 양도 차익에 따라서 세율이 다르게 매겨집니다.

그리고 누진공제라고 해서 양도차익의 액수에 따라서 추가로 공제해주는 항목이 또 있죠.

분양권 세율표

양도차익이 5억이 넘으면 세율이 40%이네요.

1년 이후 ~ 2년 미만과 세율이 같죠.

하지만 누진공제 2940만원이 있으니 누진공제만큼은 이익이 발생하네요.

분양권 양도차익에 따른 실제 이익금 정리

위에서 기간에 따른 세율과 누진공제 등등 설명을 했습니다.

하지만 복잡하고 번거롭죠. 계산도 어렵고.

그래서 제가 양도 차익 발생에 따른 실제 이익금이 얼마인지 따로 정리해봤습니다.

분양권 보유기간 1년 미만일 때

분양권 1년 미만

1년 미만의 경우 세금이 워낙 쎄서 2억의 차익이 발생해도 실제로 가져가는 금액은 102,000,000원 밖에 안되네요.

분양권 보유기간 1년이상 2년 미만일 때

분양권 이익금

기간을 좀더 가져가니 세율이 낮아져 이익금이 조금 더 느네요.

2억 양도차익 발생시 121,600,000원 실제 이익 발생입니다.

분양권 보유기간 2년 이상일 때

분양권 2년 이상

2년 이상부터는 양도 차익에 따라서 세율도 바뀌고 누진 공제도 받기 때문에 매도시 금액 결정을 잘하셔야 합니다.

특히나 양도 차익이 세금 변화 컷트라인 근처에 있을때는 세율 변경을 잘 계산해보시고 매도 금액을 잡으시는게 훨씬 유리하겠죠.

분양권 매수 후 되팔때의 경우는?

많은 분들이 궁금해 하실 내용이라고 생각됩니다.

내가 분양권을 샀는데 부득이하게 팔아야 될 경우 양도소득세 기준은 뭘까?

분양권을 구입한 날로부터 보유기간 카운트 가 들어갑니다.

예를 들어 2018년 2월 10일에 분양권 이전완료 했다면 2월 10일부터 보유기간이 시작됩니다.

2019년 2월 10일까지는 세율 50%, 2020년 2월10일까지는 세율 40%, 그 이후는 일반과세 입니다.

1호선 초역세권, 초품아, 단지옆 대형 공원, 1군 건설사 (푸르지오) , 대단지 (2600세대) 이 모든걸 다 갖추고 가격은 평당 1100만원인 아파트가 있다!!

# 링티 허위 광고 , 링티 효과 효능 , 링티 성분 , 가격 알아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