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청약제

사전청약제 3기 신도시 조기분양 정보 알아보기

사전청약제 3기 신도시 조기분양 알아보기

정부가 내년부터 진행하는 3기 신도시와 주요 공공택지에 대해 사전청약제 를 도입해 조기 분양에 나선다고 합니다.

주택 공급 불안으로 비싼 서울 집만에 달려들지 말고 입지 좋은 3기 신도시 신축 아파트를 청약받으라는 정부의 메시지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국토교통부는 6일 ‘수도권 주택 공급대책’을 통해 수도권 30만세대 공급 사업을 사전 청약제로 공급에 나선다는 방침을 밝혔습니다.

사전청약제

사전 청약제란?

본청약 1∼2년 전에 일부 물량에 대해 앞당겨 청약을 진행하고 당첨자가 본청약까지 자격을 유지하면 100% 당첨되는 방식의 청약 시스템입니다.
사전청약제 1

​정부는 앞서 보금자리 주택지구에 대해 사전청약 도를 시행한 바 있습니다.

당시에는 토지보상 전 단계에서 사전청약에 들어가는 바람에 본청약까지 3~5년 걸려 논란이 있었지만, 이번에는 토지보상을 끝내 1~2년 뒤 본청약을 할 수 있는 택지에서 사전청약을 한다는 계획 입니다.

국토부 측은 “정확한 분양가는 본청약 때 확정되지만 1~2년 차이밖에 나지 않아 가격 차가 크지 않다”며 “내년 사전청약 물량은 약 9000세대이며, 구체적인 입지는 사업추진 상황 등을 고려해 내년 상반기 중에 확정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정부는 수도권 30만세대 공급 계획도 신속하게 추진할 방침입니다.

서울 4만세대 중 4000세대는 사업승인을 완료했으며 올해 중 1만6000세대의 지구지정을 끝낼 계획이라고 합니다.

수도권 30만세대 중 21만세대는 지구지정을 완료했으며, 부천 대장, 수원 당수2 등 4만세대는 올해 상반기 중 지구 지정 예정입니다.

남양주 왕숙, 하남 교산, 과천 등 도시 기본구상이 수립된 곳은 연내 지구계획 마련과 토지보상을 동시에 추진합니다.

국토부는 수도권 30만세대 계획지 중에서 입지가 우수하고 사업 속도가 빠른 곳은 내년 말부터 입주자 모집에 착수할 방침입니다.

사전청약제 2

2022년까지 입주자를 모집하는 주택은 7만세대이며 이후에는 ▲2023년 6만7000세대 ▲2024년 5만8000세대 ▲2025년 6만1000세대 ▲2026년 이후 4만4000세대 등이 예정돼있습니다.

이 외에 정부가 주거복지로드맵과 기존 택지 계획 등을 통해 수도권 공공택지에서 공급하는 전체 주택은 총 77만세대에 달하고 있습니다.

이중 절반 이상인 44만세대(57.7%)의 입주자는 2023년까지 모집할 예정입니다.

연도별로는 올해 10만1000세대, 내년 11만6000세대, 2022년 11만세대 등 연평균 11만세대 수준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전청약제 3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주택공급 대책으로 2022년까지 서울에서 주택 7만세대를 공급하는 부지를 추가 확보해 2023년 이후 수도권에서 연평균 25만세대 이상 주택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설명하고 있습니다.

이번 3기신도시는 사전청약제로 진행된다고 하니 3기신도시에 관심있는 분들은 분양소식을 주기적으로 점검하셔야 겠습니다.

# 분양권 양도소득세 정리 및 세율 , 실제 이익금 알아보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